노아 (Noah, 2014)



내면에 대한 깊은 고찰은 대런 아로노프스키 기존 작품들의 연장선.
인간이라는 존재의 비참함까지는 도달했으나 그 돌파구는 발견하지 못한,
그렇다고 신의 공의를 인정하고 따르지는 못하겠는 억울한 마음이 느껴짐.


핑백

덧글

  • 2014/05/09 14:03 # 답글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2014/05/10 00:57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댓글 입력 영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