커피소년 가을 콘서트 '사랑의 흥신소'

일 관련해서 예매했는데, 어찌해서 그냥 즐겁게 공연만 보는 걸로 마무리하게 된 커피소년 콘서트.

노래 가사와 멜로디, 그리고 포털 사이트의 사진만 보고는 수줍은 소년 이미지로 생각했는데
이게 웬 걸. 완전 까불이st. 였음. 허허
내가 좋아하는 best 3가 한 곡도 나오지 않아 아쉬웠지만
공연은 적당히 어설프고 귀여웠다.

근데 마포아트센터는 정말이지 최악의 공연장.
음향은 세 번이나 삑사리 날 정도에 보컬이 묻히기 일쑤고,
싸구려 조명은 어찌나 관객석을 쏴대는지 눈을 감아도 부실지경.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